상큼한 레몬차의 효능과 효과, 부작용은 없을까?

레몬차

레몬하면 떠오르는 상큼함, 그 맛과 향을 차로 음미하는 레몬차! 저는 레몬차를 참 좋아하는데요. 향긋한 레몬향에 은은한 꿀의 달콤함이 어우러져 기분까지 상쾌해지곤 합니다. 알고 보면 레몬차는 맛뿐만 아니라 건강에도 좋은 효능이 많다고 해요. 하지만 부작용도 있다는데, 과연 어떤 점을 주의해야 할까요?

레몬차의 효능

풍부한 비타민 C

레몬은 비타민 C가 아주 풍부한 과일이에요. 레몬차를 마시면 손쉽게 비타민 C를 챙길 수 있죠. 비타민 C는 면역력 증진, 피부 건강, 철분 흡수 등에 도움을 줍니다. 특히 감기 예방에 좋다고 하니, 추운 날 레몬차 한 잔이면 든든할 것 같아요.

소화 촉진과 다이어트

레몬에는 구연산이라는 성분이 들어있어요. 이 구연산이 위액 분비를 도와 소화를 촉진한다고 합니다. 또한 레몬의 풍부한 식이섬유와 비타민이 장 건강에도 도움을 주죠. 식욕 억제와 지방 분해에도 효과가 있어 다이어트에도 활용해 볼 만해요.

피로 회복과 스트레스 해소

레몬에는 피로 회복을 돕는 시트르산이 들어있어요. 또한 상큼한 레몬 향은 스트레스 완화에도 효과적이라고 합니다. 일상의 피로와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데 레몬차만 한 게 없죠. 저도 지친 날엔 꼭 한 잔씩 마십니다.

레몬차의 부작용

치아 손상 주의

레몬은 강한 산성을 띄고 있어요. 그래서 과도하게 마시면 치아 에나멜을 손상시킬 수 있습니다. 특히 레몬 조각을 직접 씹어 먹는 습관은 더욱 위험하죠. 레몬차를 마신 후엔 물로 입안을 헹구는 게 좋아요.

속쓰림과 역류

레몬의 강한 산성은 위에도 자극이 될 수 있어요. 위산 역류, 속쓰림 등의 증상이 있다면 레몬차가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민감한 위를 가진 분들은 주의가 필요해요. 저는 가끔 속이 쓰릴 때가 있는데, 그럴 땐 레몬 양을 좀 줄이곤 해요.

철분 흡수 방해

레몬의 구연산은 철분 흡수를 촉진하지만, 반대로 탄닌산은 철분 흡수를 방해할 수 있어요. 철분제를 먹고 있다면 레몬차와 시간차를 두고 마시는 게 좋겠죠. 또한 빈혈이 있는 분들은 과도한 레몬차 섭취에 유의해야 해요.

올바른 레몬차 즐기기

  • 하루 1-2잔 정도로 적당히 마시기
  • 물이나 꿀로 희석해서 산도 낮추기
  • 치아 보호를 위해 빨대 사용하고 물로 헹구기
  • 속쓰림이 있다면 섭취량 조절하기
  • 철분제와 시간차 두고 마시기

결론

상큼한 레몬차, 비타민 C와 소화 촉진, 피로 회복 등 좋은 효능이 정말 많네요. 하지만 치아 손상, 속쓰림 등의 부작용도 있으니 주의해야겠어요. 너무 자주, 너무 진하게 마시지 않는 것. 그게 건강하게 레몬차를 즐기는 비결인 것 같아요.

저는 가끔 레몬 조각을 통째로 넣어 마셨는데, 이제 그러지 말아야겠어요. 치아도 위도 소중하니까요. 대신 꿀을 듬뿍 넣어 마음까지 달콤해지는 레몬차를 즐겨야겠어요.

이 글이 도움이 되셨나요?

평점을 남겨주세요

평균 평점 0 / 5. 투표 수 0

가장 먼저 평점을 남겨주세요.

댓글 남기기

error: Content is protected !!